기획특집
생생스포츠현장
박물관, 그리고 제주 이야기
이사람
이주민, 그들을 말한다
다 함께 사는 세상
해외 특파원 보고
교육! 학교 현장
기획특집
 
기사(전체53건)
활은 단순한 ‘무예’가 아니라 ‘의례’ 역할도 겸해
예전 활이라는 존재는 우리에겐 매우 각별했다. 무엇인가를 잡아먹는 채집단계 때부터 활과의 연관성을 지니는 화살촉을 만나게 된다. 당시 화살촉이 시위를 당기는 활과 연동돼 사용되지는 않았으나 차츰...
김형훈 기자    2016-01-05
노인 공경엔 남녀 구별도, 신분·인종 차별도 없었다
노인 공경은 아주 오랜 산물이다. 역사적 사료는 노인 공경에 대한 많은 사실을 쏟아내고 있다. 노인 공경에 대해서는 우리나라만큼 유별난 나라가 있을까 싶다. 특히 성리학 사고가 깊이 뿌리를 내리...
김형훈 기자    2015-11-06
조선 때 제주말은 군사적·경제적으로 중요한 진상품
“군사 행정은 말에 관한 일보다 시급한 것이 없습니다. 제주도는 말에 모두 호수(號數)가 있는데, 목자들이 각기 호수대로 분양하다가 생산된 것과 죽은 것을 하나하나 와서 알리므로 숫자의 증감을 ...
김형훈 기자    2015-09-27
“관문 역할 하면서 목사가 직접 포구 구축에 나서기도”
제주도는 유배의 섬으로 알려져 있다. 제주가 유배의 섬이 된 건 몽골의 지배를 거치면서부터이다. 제주도는 원나라의 왕족 등의 유배지였다가 본격적으로 조선의 중앙집권체제에 들어가면서 유배인들이 들...
김형훈 기자    2015-09-10
“성산일출봉과 산방산을 유독 크게 그린 이유는 뭘까”
앞서 이형상 목사가 어떤 인물인지를 들여다봤다. 그는 우리가 조선 역사를 통해 익히 알고 있는 이들과의 친분이 많은 인물이다. 자화상으로 유명한 윤두서는 이형상의 사돈이다. 윤두서는 다산 정약용...
김형훈 기자    2015-08-16
“제주문화 파괴했으나 제주역사를 그림으로 남겨둬 다행”
를 제대로 이해하려면 이형상을 알아야 한다. 이형상 목사는 효종 4년(1653)에 태어났다. 효령대군 10세손으로, 호는 병와(甁窩)이다. 28세 때인 숙종 6년(1680), 문화에 급제하며 벼...
김형훈 기자    2015-07-26
“제주도는 섬이어서 제주목사가 관찰사 역할을 대신”
‘제주 역사 30선’을 마무리하고, 또다른 역사 기획을 선보인다. 독자 여러분께 옛 그림을 통해 제주 이야기를 이어가려 한다. 제주도를 담은 그림은 많다. 그 가운데 에 담긴 이야기를 해보겠다....
김형훈 기자    2015-07-12
“탐라는 백제의 속국이 아니었다”
미스터리. 어떤 사건을 두고 이해하지 못할 때 흔히 ‘미스터리’라고 부른다. 그런 사건은 많지만 역사에서만큼 미스터리 한 일이 많을까. 역사를 뒤지면 그야말로 ‘미스터리’라고 부를 사건들이 널려...
김형훈 기자    2015-06-06
“하멜표류기는 하멜의 생전에도, 사후에도 줄곧 왜곡”
헨드릭 하멜을 모르는 이는 없을 게다. 서양에 조선을 알린 인물로 역사서는 기록하고 있다. 하멜의 이야기가 서양에 번진 건 1668년이다. 1668년은 하멜이 조선을 탈출한 지 2년 뒤의 일이다...
김형훈 기자    2015-04-14
탐라의 지배세력이 왜 동굴에 집단적으로 살았을까
세상엔 수많은 수수께끼가 존재한다. 쉽게 풀리면 다행이지만 그리 쉬운 게 아니다. 역사도 마찬가지다. 역사는 어찌보면 거대한 수수께끼 덩어리다. 그 수수께끼 덩어리를 하나하나 뜯어가며 분석하는 ...
김형훈 기자    2014-1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