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피니언 > 미디어칼럼 | 양인택의 제주관광 돋보기
미디어칼럼
“관광공사는 면세점 운영보다 공익 업무가 중점이어야”
[양인택의 제주관광 돋보기] <33>
관광공사, 설립 취지 및 목적은?
⓶ 관광통계 및 홍보, 안내소 운영은 관광공사의 몫
데스크승인 2016.12.27  09:11:57 양인택 | mediajeju@mediajeju.com  

제주특별자치도는 관광업무와 관련, 모르쇠로 일관하는 게 많다. 그런데 그런 걸 이해할 수 없다.

첫째, 작년 8월에 관광통계, 관광홍보, 관광안내소의 운영 문제와 설문조사 결과를 첨부해서 시행주체 변경 건의서를 보냈다.

둘째, 관광협회에 파견 공무원이 있음에도 모른다는 그 자체가 직무태만 또는 직무유기가 되기 때문이다.

이런 상황에 민간사업자 단체인 관광협회에 공무원을 왜 파견하는지, 누구를 위해, 무엇을 위해서인지?

공기구인 관광공사에 공무원을 파견치 못하는 실정이므로 철수하는 게 당연하다.

한편, 관광분야 공익업무 집행에 대한 설문조사를 작년 2월 하순에서 3월까지 도민 661명을 대상으로 했다. 공익업무인 관광통계, 관광홍보, 관광안내소 운영에 대해 도민사회의 인식은 매우 부정적이다.

특히 관광안내소는 세비인 공적자금이 전액 투입되고 있음에도 관광협회 회원사 위주 운영으로 사익창출이 돼서 이의 운영에 대한 개선을 요구했다.

이와 더불어 IT에 시대에 맞는 안내시스템 운영으로 도내 사업자 전체적인 안내로 공익을 창출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타났다.

그리고 보조금 지원에 대한 사항도 사업집행에 대한 평가기준을 마련하여 예산집행의 실효성을 거둘 수 있도록 사후관리의 철저, 사업 위탁의 원칙이 필요하다며 현재 보조금 사업 집행 주체의 개선을 지적했다.

관광통계, 관광홍보, 관광안내소 운영을 어디서 맞는 게 맞느냐는 질문에 도민 661명중 94~96%가 ‘중립적인 공기구’에서 맡아야 한다고 대답했다.

94~96%로 이렇게 높은 이유는 민간사업자 단체인 관광협회의 집행에 따른 공정성 상실, 공신력 실추, 사익창출로 공익부재 등의 문제가 발생되고 있음을 확인해 주고 있는 것이다.

道가, 관광공사가 통합마케팅보다 면세점 운영에 치중하게 수수방관 한다면 관광전문기관의 존재의 의미 상실로 도민사회의 비난 여론을 자초하게 될 것이다.

공익업무가 제주지역의 경제적 발전 효과를 거두지 못한다면 관광객이 몇 천 만명이 온다 한들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그래서 관광홍보, 관광안내소 운영 등의 공익사업은 제주사회 전체를 위한 집행이 돼야 함으로 특정 단체의 회원위주 운영을 방관해서는 안 된다.

이런 사업의 보조금 지원은 사업선정 시 사업에 대한 평가 강화가 반드시 필요한 것이다.

또 기관, 단체의 설립 목적과 고유 기능에 부합된 업무의 한계를 우선적으로 정립돼야 공정성과 공익이 창출될 수 있다.

道가 사업을 위탁할 경우 관광분야는 관광공사가 주도하는 틀에서, MICE는 컨벤션센터, 컨벤션뷰로의 주도에 관련기관, 민간단체가 간접적으로 참여하는 시스템을 마련해야 한다.

제주도의회는 정치적 논리에 의해 제주사회의 전체 이익을 외면해서는 안 된다.

도민사회의 공익과 공정한 사업 추진 환경을 만드는데 좌고우면을 해야지 도의원으로서의 입장과 어떤 관계 등에 의한 좌고우면은 해서는 안 된다.

또 공익사업 및 예산의 적정성과 공신력 확보를 통한 제주사회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는 사업선정과 효율적 집행 등의 타당성을 심도 있게 분석하고 심의해야 한다,

며칠 후면 2017년도가 밝아 온다.

정유년 새해는 관광홍보, 관광안내소 운영이 제주전체의 이익 창출과 올바르게 집행되도록 사업의 객관적이고 엄정한 평가시스템에 의한 효과적인 집행 환경을 확보해야 한다.

그리고 사업선정과 시행주체의 기능에 맞는 사업 위탁 등의 개선을 통한 도민사회의 道정책의 신뢰도를 향상시키는데 더욱 노력하는 자세가 절실하다.

 

양인택의 제주관광 돋보기
 

 

 
   
▲ 양인택 객원필진 <미디어제주>
 
 

<프로필>

제주시 용담 출신
제주대 경영대학원 관광경영학과 졸업
한국관광호텔업협회 제주지회 사무국장
제주도관광협회 부산홍보관장
제주세관 관세행정 규제개혁 민간위원

(현) 사단법인 제주관광진흥회 이사 겸 사무총장
논문 <호텔종사원의 직무 스트레스가 조직 유효성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논문 <제주방문 내국인 관광객의 특성에 따른 목표시장 확장 방안>

 
 
 
양인택의 다른기사 보기
의견나누기(0개) 운영원칙 보기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0 / 최대 1000바이트 (한글 250자)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