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경제
경제
도 재정 78.7% 4조196억원, 올 상반기 집중 배정
데스크승인 2017.01.11  14:02:12 하주홍 기자 | ilpoha@hanmail.net  

제주특별자치도 재정 가운데 78.7%인 4조 196억 원이 올 상반기에 집중 배정된다.

도는 국제금융시장의 변동성 확대 등 대외 불확실성이 커짐에 따라 지역경제 활성화와 도민 생활 안정을 위해 도 재정을 조기 집행할 계획이라 1월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도는 일반·특별회계예산 4조4193억 원과 기금 6550억 원 가운데 78.7%인 4조196억 원을 상반기에 집중 배정한다.

이는 지난해 상반기 배정액 3조5566억 원(77.2%)보다 4630억 원이 많은 규모이다.

1분기엔 도 전체 재정의 62.3%를, 2분기는 16.4%를 배정해 상반기에 집중 집행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사업 투자효과가 조기에 실제로 드러나고, 도민생활 안정에 체감도가 높은 SOC사업, 농어촌 생산기반 확충사업, 일자리 창출과 전통시장 활성화사업 등 지역경제 활성화사업 등을 중심으로 조기 집행된다.

또한 인건비·복리후생비 등 조직운영 기본경비는 시기별 균등하게 배분하되 달마다 실제 소요시기를 감안해 배정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김정학 기획조정실장은“상반기에 재정을 집중 배정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기대하고 있다”며“연초부터 집중 재정집행과 체계적인 집행 관리로 도민들이 실질적으로 느낄 수 있는 체감 중심의 재정을 운용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하주홍 기자/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하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의견나누기(0개) 운영원칙 보기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0 / 최대 1000바이트 (한글 250자)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