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
정치
더불어민주당 원내부대표에 위성곤 의원
1기엔 오영훈 의원…2기에도 제주출신 의원 맹활약 기대
데스크승인 2017.05.17  15:45:42 김형훈 기자 | coffa@naver.com  
   
더불어민주당 2기 원내대표단 부대표에 임명된 위성곤 의원. ©미디어제주

20대 국회 더불어민주당 제2기 원내대표단(대표 우원식)에도 제주출신 국회의원들이 맹활약하게 된다.

 

더불어민주당은 17일 신임 원내부대표에 위성곤 의원(제주도 서귀포)을 임명했다. 1기엔 오영훈 의원이 원내부대표를 맡았다.

 

더불어민주당은 위성곤 의원이 원내부대표로서 지방자치단체와 협력을 강화하고 지방자치분권 정책을 실천하는 지방분권 부대표로서 역할을 할 것이라 밝혔다.

 

지방분권 실현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대선에서 주요공약으로 강조한 것이다. 문 대통령은 대선 과정에서 “수도권과 지방이 상생하는 강력한 지방분권공화국을 만들겠다”고 약속한바 있으며, 집권 초반부터 지방분권 실현을 주요국정과제로 삼고, 최근 청와대 조직개편에서 자치분권비서관을 신설하는 등 공약 이행을 위해 속도를 내고 있다

 

지방분권 실현을 위해서는 향후 법적·제도적으로 해결해야 할 과제들이 산적해 있어서 원내부대표를 맡은 위 의원에게 막중한 책임감이 주어졌다.

 

위성곤 원내부대표는 제주도의회 3선 의원을 역임하면서 지방자치분권에 대한 이해가 풍부하고, 국회의원 당선 이후에도 지방재정분권특별위원으로 활동하면서 제주특별자치도법 개정 등 지방분권 부문에서 활발한 활동을 해왔다.

 

위성곤 의원은 “문재인 정부가 갓 출범한 중요한 시점에 집권여당의 원내부대표라는 막중한 역할을 맡아 어깨가 무겁다”며 “지방분권 실현을 위한 과제들을 원내에서 차근차근 해결해 나가 수도권과 지방이 함께 잘 사는 시대를 만드는 데에 기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에 앞서 더불어민주당은 16일 의원총회를 열고, 우원식 의원을 20대 국회 제2기 원내대표로 선출했다.

 

<김형훈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의견나누기(0개) 운영원칙 보기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0 / 최대 1000바이트 (한글 250자)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