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문화
문화
에이블 아트 작품전시회 개최, '즐거운 외출'
데스크승인 2017.07.14  11:05:20 이다영 기자 | ekdud5180@naver.com  
   
캔버스에 아크릴 그림의 저자 부정훈씨(31)

제주장애인문화예술센터가 20~30대 재가 장애인의 에이블 아트(able art) 작품전시회를 진행한다고 전했다.


에이블 아트 작품전시회는 제주도에서 후원하고 제주문화예술재단에서 주최하는 장애인 문화예술교육사업의 일환이다.


이번 전시회는 '즐거운 외출'이라는 첫번째 주제로 오는 17일부터 30일까지 제주시 동광로에 위치한 갤러리카페다리에서 개최된다.


에이블 아트란 장애가 있는 사람도 예술(art)을 통해 그들만의 개성으로 또 다른 가능(able)을 표현할 수 있다는 의미로, 불가능(disable)이라는 단어를 내포하는 장애(disabled)를 역설적으로 사용한 단어이다.


특히 에이블 아트는 나라별로 다른 이름으로 조금씩 다른 형태로 일어나고 있는 장애인의 예술 활동 중 하나인데,’에이블 아트 운동’은 장애인들의 예술 활동이 사회를 바꾼다는 적극적인 인식의 변화를 꾀한 운동으로 1970년대부터 일본을 중심으로 일어났고, 국내에서 시작된 것은 2000년대 초반 무렵이다.


한편 제주에서는 에이블 아트 타이틀을 가지고 열린 작품전시회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다영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다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의견나누기(0개) 운영원칙 보기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0 / 최대 1000바이트 (한글 250자)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