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월동채소 산업의 미래’ 제6회 제주플러스포럼 개최
‘제주 월동채소 산업의 미래’ 제6회 제주플러스포럼 개최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1.05.13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오후 1시30분 제주칼호텔 … 유튜브 생중계 예정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 월동채소의 현 주소를 진단하고 지속가능한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제6회 제주플러스포럼이 14일 오후 1시30분부터 제주칼호텔에서 열린다.

제주대학교와 제주연구원 공동 주최, 뉴스1제주본부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포럼의 대주제는 ‘제주 월동채소 산업의 미래 구상’.

1부에서는 박영범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이 ‘세계 채소 소비실태와 먹거리 정책’을 주제로 영상을 통해 기조강연을 할 예정이다.

고영권 제주도 정무부지사는 ‘미래세대를 위한 월동채소 산업의 발전방향’ 주제발표에 나선다.

이어 김병률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제주산 농산물 유통 물류비 실태와 경감방안’, 김기옥 제주테크노파크 생물종다양성연구소 박사가 ‘제주 월동채소를 이용한 제주형 HMR(가정식대체식품) 개발 방향’을 주제로 각각 발제를 맡았다.

또 안경아 제주연구원 박사가 ‘제주지역 김치산업 성장에 따른 경제적 파급효과’, 고상환 제주도농업기술원 연구개발국장이 ‘제주지역 월동채소류 지속가능성 확보를 위한 R&D 추진 방향’, 양석준 상명대학교 교수가 ‘채소 소비트렌드 변화와 산지의 대응 방안’을 주제로 각각 발표할 예정이다.

고성보 제주대 교수가 사회를 맡아 진행하는 종합토론은 ‘월동채소의 주산지 제주의 먹거리 전략’을 주제로 강석보 성산일출봉농협조합장, 천지연 제주대 교수, 김상엽 제주도식품원예과장, 류성필 제주테크노파크 정책기획단장, 고호웅 농협제주지역본부 유통지원단장 등이 토론자로 참석한다.

한편 이번 포럼은 코로나19 확산 예방 차원에서 행사 규모와 참석자를 최소화해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유튜브를 통해 온라인 생중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