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 김녕리 마을에 마을공동체사업 제33호점 개점
JDC, 김녕리 마을에 마을공동체사업 제33호점 개점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1.07.05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하 JDC)가 추진 중인 마을공동체사업 제33호점이 지난 3일 문을 열었다.

JDC는 마을공동체 사업 제33호점으로 김녕리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사업 개점식을 3일 개최, 노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바리스타를 양성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관광플랫폼 사업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고 5일 밝혔다.

김녕리마을회는 이번 사업을 통해 김녕어울림센터 공간을 활용, 1층에 마을 카페를 조성했다.

또 지역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바리스타 양성 교육과 마을해설사 양성 교육을 통해 25명의 중장년 일자리를 마련하기도 했다.

JDC는 마을카페 운영과 마을 해설사 관광을 시작으로 앞으로 마을회에서 운영하는 마을식당까지 점진적으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김녕리새마을회의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사업’은 2020년에 JDC 마을공동체 사업으로 선정돼 사업비 1억원을 지원받았다.

이번 지원을 통해 그간 활용도가 낮았던 김녕어울림센터에 마을 관광 플랫폼을 마련, 지역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를 위한 계기를 마련할 수 있게 됐다.

문대림 JDC 이사장은 “코로나 사태에도 불구하고 김녕리 마을공동체 사업을 위해 힘써주신 모든 관계자분께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JDC 마을공동체 사업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JDC 마을공동체 사업은 지역 상생과 동반성장을 도모할 수 있는 마을사업을 발굴, 선정해 지원함으로써 실질적인 공동체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등 마을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확산시키는 JDC의 대표적인 사회공헌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