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2021년 하반기 지역농어촌진흥기금 융자 지원
제주도 2021년 하반기 지역농어촌진흥기금 융자 지원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1.09.13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가 오는 12일부터 재택근무와 시차 출퇴근제 등 유연근무제를 의무적으로 시행하기로 했다. 사진은 제주도청 청사 전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제주특별자치도 청사 전경. [제주특별자치도]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농·어가를 위해 올해 하반기 지역농어촌진흥기금을 융자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지원 규모는 5098건에 1817억원이고 수요자 금리는 0.5%다.

지역농어촌진흥기금은 제주도 전입금, 복권기금,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출연금 등을 재원으로 한다.

제주도는 올해 하반기 융자 신청 접수가 지난달 20일 주소지 읍·면·동을 통해 완료되면서 심의를 거쳐 지원 규모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융자 실행기간은 추천일로부터 운전자금은 3개월, 시설자금은 6개월 이내다.

융자 상환기간도 2년 추가 연장된다.

오는 12월 31일까지 상환기간이 도래하는 대상자는 대출받은 금융기관을 통해 기간을 2년 더 연장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