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 절반 이상 코로나19 예방 백신 2차 접종 완료
제주도민 절반 이상 코로나19 예방 백신 2차 접종 완료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1.10.06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0시 기준 35만6564명…전체 도민 52.9%
16~17세 접종 사전 예약 하루만 2182명 신청
제주도가 정부의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계획에 따라 다음달부터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하기 위한 준비에 본격 착수했다.
6일 0시 기준 도내 코로나19 예방백신 2차 접종 완료자가 전체 도민의 52.9%인 35만6564명으로 집계됐다.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도민의 절반 이상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예방 접종을 2차까지 완료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도내 누적 코로나19 예방 1차 접종자는 51만891명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말 기준 전체 도민 수 67만4635명의 75.7%다.

또 2차 접종까지 마친 '접종 완료자'는 35만6564명으로 파악됐다. 전체 도민의 52.9%로, 절반을 넘어섰다.

접종목표 인원(40만2580명)를 기준으로 하면 1차 접종은 126.9%, 접종 완료는 88.6%에 이른다.

제주도 방역당국은 16~17세 청소년에 대한 코로나19 백신접종 사전 예약이 시작되면서 도내 접종률은 더 높아질 것으로 보고 있다.

도내 사전예약 대상인 16~17세는 1만3959명이다. 지난 5일부터 사전예약이 시작됐고 하루만에 15%가 넘는 2182명이 사전예약했다.

16~17세의 코로나19 예방백신 사전 예약은 오는 29일까지여서 앞으로 인원은 더 늘어날 전망이다. 이들에 대한 예방백신(화이자) 접종은 오는 18일부터 다음달 13일까지 진행된다.

한편 코로나19 예방백신 접종 완료 후 6개월이 지난 60세 이상 고령층과 고위험군 시설 입소 및 종사자에 대한 추가 접종(부스터샷) 사전 예약도 진행 중이다. 지난 5일부터 사전 예약이 이뤄지고 있고 오는 25일부터 추가 접종이 시행된다. 인터넷 예약이 어려운 경우 읍·면·동주민센터를 방문하면 지원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