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P 전문가 양성프로그램, 발효효소관리사 13명 첫 배출
JTP 전문가 양성프로그램, 발효효소관리사 13명 첫 배출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1.10.06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8월부터 미생물 관련 산업 종사자 모집 교육비 등 지원
JTP 생물종다양성연구소 전경. /사진=제주테크노파크
JTP 생물종다양성연구소 전경. /사진=제주테크노파크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테크노파크그 운영 중인 전문인력 양성프로그램을 통해 발효효소관리사 13명이 처음 배출됐다.

6일 제주테크노파크에 따르면 산업통상자원부와 제주도 지원을 받아 유용아열대 미생물자원 산업화 지원 센터 구축사업의 일환으로 고급인력 양성프로그램을 운영한 결과 민간 자격증인 발효효소관리사 자격증 취득 시험에 13명이 최종 합격했다.

발효효소관리사는 식용식물을 활용, 건강에 유익한 효소를 포함하는 발효효소 식품을 개발, 제조하는 전문가를 말한다.

JTP 생물종다양성연구소는 올해 일반교육과 전문교육으로 나눠 미생물 교육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일반교육은 전문가를 초청해 미생물에 대한 기초 이론 강의와 실험실습을 통해 미생물에 대한 기본지식과 이해를 높이고, 미생물 관련 지식을 제품 개발에 정확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 전문교육은 국내 전문교육기관 등에서 제공하는 유료 강의를 포함해 관련 자격증을 취득하는 등 고급인력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JTP 생물종다양성연구소는 지난 8월부터 미생물 관련 산업 종사자 17명을 모집, 온라인 교육기관인 에듀한능원에서 제공하는 온라인강의 교재료, 수강료, 자격증 원서비 등 전문교육과 해당 자격증 취득을 지원해왔다.

이번에 시험을 치르지 못한 4명은 다음 시험 일정에 따라 시험을 치를 예정이다.

정용환 JTP 생물종다양성연구소장은 “전문가 양성을 위한 실질적인 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우수인력을 지속적으로 배출, 제주 미생물산업의 성장을 촉진시키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