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직 도의회 의장 등 8명 원희룡 캠프 제주선대위 고문 위촉
전직 도의회 의장 등 8명 원희룡 캠프 제주선대위 고문 위촉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1.10.26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전직 제주도의회 의장과 전직 교육감 등이 원희룡 예비후보(국민의힘)의 제주지역 선거대책위원회 고문으로 위촉됐다.

원희룡 예비후보 원팀캠프는 제주 선거대책위 고문으로 전 도의회 의장 등 8명을 추가 영입했다고 26일 밝혔다.

추가로 위촉된 고문은 장정언, 오충남, 현승탁, 양우철, 김용하, 구성지 전 도의회 의장을 비롯해 제주도의정회 부봉하 회장, 양성언 전 교육감 등이다.

추가로 위촉된 제주선대위 고문들은 “제주인의 대권 도전이 제주 정치사상 처음인 데다, 정치적 이념과 진영논리를 떠나 원 후보가 4강에 오른 만큼 제주도민의 긍지이자 자랑이라고 생각한다”면서 도민들에게 원 예비후보를 적극 응원해달라는 당부를 전했다.

한편 제주지역 선대위는 고충홍 전 도의회 의장이 상임위원장을 맡고 있고 제주도의회 김황국, 강연호, 강충룡, 오영희, 이경용 의원과 양윤경 전 서귀포시장이 공동선대위원장으로 임명됐다.

선대본부장은 김현민 전 제주도 기획조정실장과 김영전 전 서귀포시 부시장이 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