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초 한파로 제주지역 최대 전력수요 기록 경신
연초 한파로 제주지역 최대 전력수요 기록 경신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2.01.12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후 6시 기준 105만5000㎾로 종전 기록보다 4.25% 늘어
전력거래소 전력관제센터. /미디어제주 자료사진
전력거래소 전력관제센터. /미디어제주 자료사진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지난 10일부터 전국적으로 한파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난방기기 사용이 늘어나면서 제주 최대 전력수요가 역대 최대치 기록을 갈아치웠다.

전력거래소 제주본부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6시 기준 105만5000㎾의 당일 최대 전력수요를 기록했다.

직전 최대 전력수요 실적을 기록했던 지난해 8월 6일 101.2㎾에 비해 4.3㎾(4.25%) 늘어난 수치다.

종전 겨울철 최대 전력수요 기록이 98만5000㎾(지난해 2월 17일 오후 7시 기준)였던 데 비하면 7㎾가 더 증가했다.

다만 당시 예비전력은 48만2000㎾, 예비율 45.7%로 전력 수급에 별다른 문제는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한편 제주지방기상청은 13일 새벽부터 북쪽에서 남하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산지에 눈이 내리고 중산간과 해안 지역에도 비 또는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 당분간 한파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