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약속한 제주 미래, 현실 될 것 ... 지지 부탁드린다"
"이재명 약속한 제주 미래, 현실 될 것 ... 지지 부탁드린다"
  • 고원상 기자
  • 승인 2022.02.14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제주선대위, 대선 선거운동 하루 앞두고 지지호소
더불어민주당 제라진 선거대책위원회가 14일 오전 제주도의회 도민카페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사진=더불어민주당.
더불어민주당 제라진 선거대책위원회가 14일 오전 제주도의회 도민카페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사진=더불어민주당.

[미디어제주 고원상 기자] 더불어민주당 제20대 대통령선거 제주도 선거대책위원회가 대선 공식선거 운동 시작을 앞두고 지지를 호소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의 제주도 선거대책위인 제라진 선거대책위원회는 14일 오전 제주도의회 도민카페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위기를 돌파할 준비된 대통령이 필요한 때”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송재호·위성곤 국회의원과 제주도의회 민주당 의원들이 참여했다. 그 외에도 문대림 전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이사장도 참여했다.

제라진 선대위는 “내일(15일)이면 대한민국의 운명을 가를 20대 대선의 공식선거운동이 시작된다”며 도민들을 향해 “정치보복의 검찰공화국 시대를 막고 민생과 경제를 살리기 위해 이재명 후보를 선택해달라”고 말했다.

제라진 선대위는 “윤석열 후보는 아무런 근거도 없이 문재인 정권에 대한 적폐청산 수사를 하겠다고 공언하며 보복수사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며 “이는 결국 복수와 보복이 판치는 검찰공화국을 탄생시키기 위함”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근거 없는 보복정치는 갈등과 분열, 증오를 낳고 경제는 뒷전으로 밀릴 것”이라며 “우리 앞에는 코로나19 등 극복해야할 위기와 절체절명의 과제가 있다. 행정경험도 없는 초보가 아닌 위기를 돌파할 대통령이 필요한 때”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또 “환경보전기금 공약이나 1차산업 공약, 도민소득지원에 대한 공약이 없는 윤석열 후보와 달리 이재명 후보는 도민이 잘사는 제주를 위한 실질적 대안을 제시했다”며 “기본소득 시범실시와 각종 연금을 통한 소득지원, 해상물류비 지원 등의 현실적 도민 지원책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재명 후보는 그 외에도 환경보전기여금 도입, 4.3의 완전한 해결 등 평화·인권·환경의 수도 제주를 약속했다”며 “이 후보의 경기도지사 3년 공약 이행률은 평균 95%를 넘는다. 이 후보가 약속한 제주의 미래는 곧 현실이 될 것”이라고 강조하기도 했다.

제라진 선대위는 그러면서도 “하지만 여전히 부족한 부분이 있다”며 “더 쇄신하고 더 혁신하며 경청하겠다. 도민 여러분과 대선승리를 일궈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