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둘째자녀 출산 무주택가구 지원 올해도 이어간다
제주도, 둘째자녀 출산 무주택가구 지원 올해도 이어간다
  • 고원상 기자
  • 승인 2022.02.21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 280만원씩 5년간 1400만원 지원
"출산환경 조성 및 주거자립 지원, 이어가겠다"

[미디어제주 고원상 기자] 제주도가 둘째자녀를 출산한 무주택 가구에 대한 지원 사업을 이어간다.

제주도는 ‘무주택 둘째자녀 출산가구 주거임차비 지원사업’을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도는 날로 심각해지는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고 다자녀 가정의 출산·양육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지난해 처음으로 ‘무주택 둘째자녀 출산가구 주거임차비 지원사업’을 시행했다.

지원대상은 지난해 1월1일 이후 둘째자녀 이상 출산하거나 입양한 무주택 가구다. 출산일을 포함해 12개월 이전부터 제주도에 주민등록상 주소를 두고 출생아와 함께 거주하는 부모에 한해 신청할 수 있다.

대상가구는 연 280만원씩 5년간 총 1400만원의 주거임차비를 지원받는다.

다만 ‘신혼부부·자녀출산가정 주택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사업’과 중복지원은 제한된다. 또 신청자가 유주택 가구로 확인되거나 지원기간 동안 주택을 구입할 경우 육아지원금으로 전환된다.

자세한 사항은 제주도청 건축지적과 주거복지팀(064-710-2694), 제주시 주택과(064-728-3072), 서귀포시 건축과(064-760-3013)에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이창민 제주도 도시건설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다자녀 가정의 출산·양육비 부담을 덜어드리기를 기대한다”며 “출산환경 조성 및 주거자립 기반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해 ‘무주택 둘째자녀 출산가구 주거임차비 지원사업’을 신청한 693가구에 19억40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