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 객실 승무원들 1년여 만의 첫 비행 “연습은 실전처럼”
신입 객실 승무원들 1년여 만의 첫 비행 “연습은 실전처럼”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2.03.22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항공, 다음달까지 응급처치‧항공보안 등 10주간 법정 훈련 진행 중
제주항공 신입 객실 승무원들이 첫 비행을 앞두고 법정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주항공
제주항공 신입 객실 승무원들이 첫 비행을 앞두고 법정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주항공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항공이 지난 2월 21일 입사한 신입 객실 승무원들을 대상으로 한 10주간의 법정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 1차 신입 객실 승무원인 이들은 다음달 22일까지 22일까지 안전운항을 위한 비상훈련, 응급처치, 항공보안 등의 법정 훈련을 마치고 순차적으로 비행에 투입될 예정이다.

이번 훈련에 참여하고 있는 승무원들은 2019년 하반기에 채용됐지만 코로나19 여파로 입사가 미뤄졌었다.

오랜 기다림 끝에 훈련이 투입된 만큼 이들은 객실 승무원의 꿈을 이루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며 강도 높은 훈련에 임하고 있다.

한편 제주항공은 최근 정부의 해외입국자 자가격리 면제 조치 등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정책에 발맞춰 국제선 정상화를 위한 준비에 나서고 있다.

안전운항을 위해 지난해 10월부터 휴직 승무원들의 복귀 훈련프로그램을 가동하고 있고, 중국‧일본‧동남아‧대양주 등 40여개 국제노선에서 정기노선 허가를 받는 등 해외 방역상황 등을 고려해 지속적으로 국제선 확대에 나설 계획이다.

제주항공 신입 객실 승무원들이 첫 비행을 앞두고 법정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주항공
제주항공 신입 객실 승무원들이 첫 비행을 앞두고 법정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주항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