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문 "세계수준 제주 공교육, 모두의 힘 합쳐 이뤄낼 것"
이석문 "세계수준 제주 공교육, 모두의 힘 합쳐 이뤄낼 것"
  • 김은애 기자
  • 승인 2022.05.07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석문 예비후보.
이석문 예비후보.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이석문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 예비후보가 "미래 교육의 희망을 모은 ‘통합의 빅텐트’를 치며 선거에 임하겠다"면서 교육가족 뿐만 아니라 지역민과 행정 등과 함께하는 정책발굴을 약속했다.

이석문 예비후보는 5월 7일 보도자료를 통해 “교육감은 권력의 자리가 아니”라며 “통합하고 불가능한 과제를 가능한 현실로 이루면서 미래로 나아가는 자리”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는 그가 교육감으로 이뤄낸 성과를 예시로 들었다. △한국어IB 도입 △전국 최고 수준의 교육복지 및 도세전출금 상향 등이다.

이에 이 예비후보는 “코로나 극복과 회복의 기반에는 도민들과 교사, 교직원, 학부모, 학생들의 하나된 노력과 헌신이 있다”며, “이번 선거에서 통합의 희망을 더 키우겠다. 모두와 함께 손 잡고 ‘통합의 빅텐트’를 치며 미래로 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