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만의 독특한 결혼문화가 궁금하시다면?
제주만의 독특한 결혼문화가 궁금하시다면?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2.05.18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민속자연사박물관, 18일부터 ‘가문잔치’ 특별전 개최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제주의 독특한 결혼 문화를 소개하는 전시회가 마련됐다.

제주특별자치도 민속자연사박물관(관장 노정래)은 5월 가정의 달과 박물관‧미술관 주간(5.13~22)을 기념해 제주의 결혼문화를 소개하는 ‘가문잔치’ 특별전을 18일부터 연다고 밝혔다.

박물관 별관(수눌음관) 특별전시실에서 열리는 이번 특별전은 다양한 제주도 결혼문화를 소개하기 위해 제주문화원과 공동 기획으로 마련됐다. 오는 9월 31일까지 약 4개월간 열릴 예정이다.

민속자연사박물관은 이번 특별전이 어린이들에게는 제주도의 전통 결혼문화를 접할 수 있도록 하고 도외 관광객들에게도 제주만의 독특한 결혼 풍습을 경험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도내 어르신들은 오랜 추억을 소환하는 뜻깊은 시간이 될 전망이다.

특별전에서는 70여 장의 사진과 결혼 예물을 통해 할아버지와 아버지 세대 간에 확연히 달라지는 결혼 문화를 확인할 수 있다.

전시장에는 전통 혼례 포토 존과 즉석에서 출력할 수 있는 폴라로이드 사진기가 있어 개관 당일인 18일과 주말(토요일)에 한해 가족을 동반한 관람객들이 함께 한 시간을 기념할 수 있도록 했다.

노정래 민속자연사박물관 관장은 “섬이라는 환경에서 형성된 제주의 독특한 민속문화를 다양한 형태의 전시로 보여주고자 노력하고 있다”면서 “5월 가정의 달과 박물관·미술관 주간을 맞아 많은 관람객들이 찾아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