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남 “민생정치, 생활 정치로 연동 발전시키겠다”
강철남 “민생정치, 생활 정치로 연동 발전시키겠다”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2.05.27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한라병원 오거리 앞 총력유세 “다시 한 번 기회 달라” 호소
제주시 연동 을 선거구 도의원 선거에 출마한 강철남 후보가 27일 한라병원 오거리에서 총력 유세를 갖고 지지를 호소했다.
제주시 연동 을 선거구 도의원 선거에 출마한 강철남 후보가 27일 한라병원 오거리에서 총력 유세를 갖고 지지를 호소했다.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시 연동을 선거구 도의원 선거에 출마한 강철남 후보가 사전투표 시작을 하루 앞둔 지난 27일 한라병원 오거리 앞에서 막바지 표심을 잡기 위한 총력 유세에 나섰다.

이날 유세에는 송재호 민주당 제주도당 위원장을 비롯해 문대림 전 JDC이사장, 김태석 도의회 의원, 제주도당 정다운 청년정책특별위원장 등이 함께 했다.

가장 면저 유세차량에 오른 문대림 전 JDC 이사장은 “강철남 후보는 삶의 절반을 사회복지사로, 청소년지도사로, 복지전문가로 봉사와 나눔을 실천하며 살아온 아름다운 사람”이라며 “연동 주민과 늘 소통하고 공감하며 봉사하고 일할 준비가 되어 있는 강철남을 강력히 추천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태석 의원도 “4년간 함께 의정활동을 하면서 지켜본 강철남 의원은 늘 현장에 있었고, 현장에서 같이 슬퍼하고, 같이 기뻐하고, 같이 눈물을 흘리는 소통과 공감이 뛰어난 후보로 의회에 꼭 필요한 사람”이라며 “제주의 발전과 정치의 발전, 역사의 진보를 위해 결정을 미루지 말고 책임을 다해 6월 1일 반드시 강철남을 뽑아 달라”고 호소했다.

정다운 청년정책특별위원장은 “이번 선거는 청년들이 살아갈 제주의 미래를 결정하는 아주 중요한 선거”라며 “검증된 정치인, 일 잘하는 도의원, 마음이 따뜻한 사람, 강철남을 선택해 두 배 더 일을 시켜 달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송재호 도당위원장은 “관청 1번지, 신제주의 중심인 연동이 더 큰 발전과 함께 새로운 도시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정직하고 한결같은 강철남이 꼭 필요하다”며 “강철남이 연동의 숙원 사업을 해결하고 연동의 신의를 지키며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다시 한 번 기회를 달라”며 지지를 당부했다.

재선 도전에 나선 강 후보는 “연동의 중단없는 도약을 위해 다시 한 번 도전에 나섰다”면서 “작지만 중요하고 소중한 일상과 함께 하는 민생정치, 생활정치로 연동을 발전시켜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그는 “연동 주민과 제주도민의 판단과 선택은 언제나 옳았다”며 “과거에 집착하는 세력과 미래를 꿈꾸는 사람들의 대결에서 반드시 승리해 더 좋은 연동, 더 좋은 제주를 만들겠다”는 다짐을 피력했다.

그는 “연동의 운명, 제주의 미래가 주민의 의지와 노력, 참여에 달려있다”며 “27일, 28일 사전투표에 적극 참여해 강철남이 연동의 일꾼으로 다시 한 번 선택받고 계속 일할 수 있도록 기회를 달라”며 지지세 확산에 온 힘을 쏟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