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오라동, 행복한 오라동 위해 소중한 한 표를”
“새로운 오라동, 행복한 오라동 위해 소중한 한 표를”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2.05.28 09:35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성철 후보, 지난 26일 오라초등학교 앞 총력 유세, 막판 세몰이
백성철 도의원 후보 / 제주시 오라동
백성철 도의원 후보 / 제주시 오라동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시 오라동 선거구 도의원 선거에 출마한 백성철 후보(국민의힘)가 사전투표 시작 전날인 지난 26일 오라초등학교 앞에서 총력유세를 갖고 막판 세몰이에 나섰다

고경실 전 제주시장을 비롯해 이종억 선대위원장, 김성철 전 아이고운실 주민자치위원장의 찬조 연설에 이어 연단에 선 백성철 후보는 “새로운 오라동, 더 나온 오라동, 행복한 오라동을 만들기 위해 소중한 한 표 부탁드린다”며 자신을 지지해줄 것을 호소했다.

오라동 내 각 자연마을별로 ▲종합경기장 공원화 및 모든 시설 오라동민 무료 사용 ▲가새기오름 체육공원 및 연오로 버스노선 신설 ▲아연로 확장 및 조기집행 ▲한천 공원화 및 가교 설치 ▲도시계획도로 조기 집행 완성을 통해 교통 체증 및 주차 문제 해결 등 공약을 제시하기도 했다.

동성마을에 사는 한 제주대 학생은 찬조연설에서 “이승아 후보는 동성마을 관련 공약이 없는 데 비해 백성철 후보는 한천 공원화와 가교 설치, 종합경기장시설 오라동 주민 무료사용 등 동성마을 주민들을 위한 공약들을 발표, 백성철 후보를 지지하게 됐다”면서 소중한 한 표를 꼭 행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모씨 2022-05-28 14:33:13
백성철을 도의회로!! 가즈아!

이태원 2022-05-28 11:20:26
이번에 꼭 당선되어서 오라동을 바꿔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