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식물'로 일상에 활력을 ... 제주 한라생태숲, 나눔 장터 마련
'반려식물'로 일상에 활력을 ... 제주 한라생태숲, 나눔 장터 마련
  • 고원상 기자
  • 승인 2022.06.21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에 이은 두 번째 '반려식물' 나눔 장터
구상나무 및 장미허브 등 200본 전달 예정

[미디어제주 고원상 기자] 일상에 활력소가 되어줄 ‘반려식물’을 받을 수 있는 장터가 마련된다.

제주도 한라생태숲은 코로나19 일상회복기에 생활의 활력소를 제공하고자 새활용(upcycling)을 통한 반려식물 장터를 25일 개장한다고 밝혔다.

이번 장터는 지난 4월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행사다. 가정에서 관리가 어려워 방치되는 반려식물이나 폐화분을 연중 무료로 기증받아 분갈이와 영양제 주입 등을 거친 뒤 반려식물에 관심 있는 도민들에게 분양하기 위해 마련했다.

두 번째 반려식물 장터에서는 2분기에 무료 기증받은 장미허브, 시클라멘, 스투키 등 17종 55본과 자생식물인 구상나무, 자금우 등 5종 145본 등 총 200본을 전달할 예정이다.

분양은 1분기와 같이 사회복지시설 30%(60본), 도민분양 70%(140본)로 진행한다. 사회복지시설 분양은 제주도 사회복지협의회의 도움을 받아 시설별로 10본 내외를 특별 분양하게 된다. 이를 통해 취약계층의 심리회복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제주도민 대상 일반분양은 23일 오전 9시에서 오후 6시까지 한라생태숲누리집(http://www.jeju.go.kr/hallaecoforest/index.htm)에서 선착순 신청을 받는다.

신청접수가 완료되면 분양대상자를 확정한 뒤 25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한라생태숲 원형광장에서 신청 수종을 새 주인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더 많은 도민이 반려식물 분양 혜택을 받도록 하기 위해 1년에 1인 1본 분양을 원칙으로 한다. 아울러 반려식물 장터 활성화를 위해 무료기증을 적극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한라생태숲 누리집을 참고하거나 산림휴양과 한라생태숲팀(☎064-710-8683)으로 문의하면 된다.

허문정 제주도 환경보전국장은 “가정에서 방치되는 반려식물을 기증해주면 전문가의 손길을 거쳐 다시 건강하게 자랄 수 있다”면서 “도민의 심신안정과 안정적인 식물 관리에 도움이 되는 반려식물 무료 나눔에 적극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첫 번째 반려식물 장터에서는 고무나무, 춘란, 구상나무, 백리향 등을 새활용해 사회복지시설에 150본을, 도민에게 113본을 분양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