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제주박물관, 6~7월 ‘찾아가는 박물관’ 운영
국립제주박물관, 6~7월 ‘찾아가는 박물관’ 운영
  • 김형훈 기자
  • 승인 2022.06.28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제주박물관(관장 이재열)이 6월부터 7월까지 3회에 걸쳐 특수학교와 원거리 지역의 학교를 찾아가는 문화 서비스 프로그램인 ‘찾아가는 박물관’을 운영한다.

‘찾아가는 박물관’은 지난 2004년 박물관 나들이가 어려운 지역의 어린이들에게 다양한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시작했다.

이번 ‘찾아가는 박물관’은 지역 문화예술 단체와의 연계를 통해 인형극, 뮤지컬 공연 등과 제주의 보물 <지영록> 기록 속에 등장하는 ‘탐라십경도’를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색칠 그림으로 재구성할 수 있는 교육의 기회도 함께 제공한다.

6월은 제주영송학교, 7월은 귀덕초등학교와 금악초등학교를 찾아갈 예정이다.

국립제주박물관은 9월부터 11월에도 3회에 걸쳐 찾아가는 박물관을 운영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