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12-08 16:25 (목)
제주개발공사, 키자니아와 함께 한 ‘그린히어로 클래스’ 성료
제주개발공사, 키자니아와 함께 한 ‘그린히어로 클래스’ 성료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2.09.19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트병 자동수거보상기에 투명 페트병 넣으면 참여 완료
자원순환의 중요성 일깨워주고 기부문화 체험까지 ‘일석이조’
제주개발공사가 키자니아와 함께 한  ESG 캠페인 ‘그린히어로 클래스’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사진=제주개발공사
제주개발공사가 키자니아와 함께 한 ESG 캠페인 ‘그린히어로 클래스’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사진=제주개발공사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개발공사와 직업 체험 테마파크 키자니아가 함께 한 ESG 캠페인 ‘그린히어로 클래스’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어린이들에게 자원순환의 중요성을 일깨워주기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에 참여한 어린이들은 ‘자원순환의 날’의 의미와 올바른 분리배출 방법을 배우고, 친환경 소재로 제작된 장난감을 만들어보며 알찬 시간을 보냈다.

이번 캠페인은 제주삼다수와 키자니아가 함께 어린이들이 자원순환 활동과 기부 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캠페인은 키자니아 서울 삼다수 체험관 앞에 설치된 페트병 자동수거보상기에 투명 페트병을 넣으면 참여가 완료된다. 페트병의 중량만큼 포인트가 적립되고, 적립된 포인트로 소외계층 어린이를 키자니아에 초청할 수 있다. 미래의 주역인 어린이들이 환경보호를 실천하고, 직접기부 경험까지 할 수 있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기대된다.

오는 29일까지 진행되고 있는 환경보호 ESG 공모전 이벤트도 있다. 키자니아 서울 <ESG 플레이 본부>에서 진행되는 이 공모전은 아이들이 플라스틱 쓰레기로부터 바다를 지키는 방법에 대한 아이디어를 자유롭게 표현하는 방법으로 참여할 수 있다. 공모전 수상작은 키자니아 서울 중앙광장에 전시할 예정이다.

제주개발공사 관계자는 “자원순환의 날을 계기로 키자니아와 뜻을 모아 어린이들이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캠페인을 기획했다”며 “ESG 클래스의 성공적인 마무리에 이어 앞으로 지속될 다양한 친환경 캠페인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