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3-02-09 17:57 (목)
제주테크노파크, 배터리 분야 공인시험기관으로 인정
제주테크노파크, 배터리 분야 공인시험기관으로 인정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2.10.24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OLAS 2차전지 관련 전기분야 4개 표준‧10개 시험 공인인증시험기관 인증
배터리 관련 도내 기업들 수출‧시장 개척, 제품 개발 시간‧비용 절감 등 기대
제주테크노파크 에너지융합센터가 한국인정기구(KOLAS)로부터 배터리 분야 공인인증시험기관으로 지정받았다. 사진은 제주테크노파크 전경.
제주테크노파크 에너지융합센터가 한국인정기구(KOLAS)로부터 배터리 분야 공인인증시험기관으로 지정받았다. 사진은 제주테크노파크 전경.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테크노파크가 한국인정기구(KOLAS)로부터 배터리 분야 공인인증시험기관으로 지정받았다. 제주지역 이차전지 배터리 관련 분야 기관으로는 처음으로 공인시험기관으로 인정을 받게 된 것이다.

제주테크노파크(제주TP) 에너지융합센터는 지난 21일 이차전지와 관련된 전기분야 4개 표준과 10개 시험에 대한 전문성과 기술적 능력을 인정하는 KOLAS 공인인증시험기관 인증서를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이번에 인정받은 KOLAS 인정 분야는 ▲알칼리 또는 기타 비산성 전해질을 포함하는 이차단전지 및 전지-산업용 리튬 이차단전지 및 전지의 안전요구사항 관련 한국(KS C IEC 62619:2017)과 국제(IEC 62619:2017) 표준, ▲알칼리 또는 기타 비산성 전해질을 포함하는 이차전지셀 및 전지-산업용으로 사용되는 리튬이차전지셀 및 전지 관련 한국(KS C IEC 62620:2014)과 국제(IEC 62620:2014) 표준 등 모두 4개 표준이다.

이에 따라 앞으로 제주TP에서 발급하는 시험성적서는 국제시험기관 인정협력업체(ILAC-MRA)에 가입한 104개국 102개 시험기관에서 발행한 시험성적서와 동등한 효력을 갖게 됐다. 제주TP 시험을 통해 검증받은 기업들의 수출과 시장 개척도 한층 수월해질 전망이다.

제주TP가 공인인증시험기관으로 지정됨에 따라 제주기업들은 공인인증시험성적서 신청과 발급, 제품 개발에 대한 시간과 비용도 크게 절약할 수 있게 됐다. 그동안 제주소재 기업들은 배터리 활용 개발제품에 대한 공인인증성적서를 발급받기 위해 다른 지역 시험기관을 이용해야 하는 실정이었다.

제주TP 에너지융합센터 관계자는 “현재 인증체계가 표준화되지 않은 사용 후 배터리의 공인시험기관 인정 전 단계로 이차전지에 대한 KOLAS 공인시험기관으로 인정받아 산업화에 한층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며 “시험 항목과 시험 가능한 장비 확대 등을 통해 제주지역 기업들의 연구개발과 제품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기반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주TP는 이차전지 배터리 관련 분야 외에 화학 및 생물학 분야 공인인증시험기관으로도 지정돼 있다. 또 소프트웨아와 식품 방사능 분야는 제주대학교가 공인인증시험기관으로 지정돼 있다.

한편 제주TP 에너지융합센터는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지원하는 폐배터리 재사용센터 구축 사업, 재사용 배터리 공공기반 연계 다각화 사업 등을 통해 32종의 장비를 도입, 성능과 안전성 시험공간을 구축해 연관산업과 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