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3-02-09 16:00 (목)
수수료 낮춘 제주도 배달앱 '먹깨비' 12월 시범운영 돌입
수수료 낮춘 제주도 배달앱 '먹깨비' 12월 시범운영 돌입
  • 고원상 기자
  • 승인 2022.11.30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먹깨비 수수료, 1.5% 불과 ... 자영업자 도움 기대
제주도, 할인 이벤트 등 사용자 확대 유도 나서
제주도청 전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제주도청 전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미디어제주 고원상 기자] 제주도의 민관협력형 배달앱 ‘먹깨비’가 12월1일부터 시범운영을 시작해 내년부터 본격 운영한다.

'먹깨비'는 저렴한 중개수수료로 자영업자의 부담을 덜기 위한 민관협력형 배달앱이다. 대규모 민간배달앱의 중개수수료가 6.8~12.5%인 점을 감안할 때, 먹깨비는 매우 저렴한 수준인 1.5%의 중개수수료로 자영업자의 수익 창출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도는 민관협력형 배달앱 추진 준비가 마무리됨에 따라, 12월 한 달간 가맹점 추가 모집과 함께 소비자 대상 앱 설치 등을 집중 홍보하고, ‘먹깨비’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마케팅에 힘을 쏟고 있다. 

도는 이외에 배달앱 활성화를 위한 가맹점 모집은 외식업중앙회 제주지부와 협력해 올해 말까지 3000곳 확보 목표로 추진 중이다

지난 10월 협약 이후 가맹점 모집을 시작했으며, 지난 28일 기준 1058개의 업체가 신청했다. 

시범 운영기간 중에도 가맹점 모집은 계속된다. 가맹점 가입은 도·행정시, 경제통상진흥원 누리집 또는 먹깨비(http://boss.mukkebi.com)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하거나 먹깨비 콜센터(1644-7817)를 통해 전화로 신청하면 된다. 

도는 아울러 도민들의 배달앱 이용 활성화를 위해 다음달 1일부터 24일까지 매일 선착순 200명에게 5000원 상당의 온라인 할인 쿠폰을 지급할 예정이다. 먹깨비페이 결제 시 추가로 4000원 즉시 할인 혜택도 제공된다. 

제주도는 이외에도 지난 17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매체를 활용한 소비자 참여형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사용자 확대도 유도 중이다.  

최명동 제주도 일자리경제통상국장은 “올해 12월까지 가맹점 모집과 배달앱 홍보에 역량을 집중하고, 내년부터는 본격적으로 할인쿠폰, 이벤트, 탐나는전 결제 연계 등 다양한 서비스로 자영업자와 소비자 모두에게 풍성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라며 “도민들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착한소비에 함께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