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6-21 17:53 (금)
'음주 뺑소니' 김호중 여파에 홍지윤, 생각엔터 떠난다..."믿고 기다려달라"
'음주 뺑소니' 김호중 여파에 홍지윤, 생각엔터 떠난다..."믿고 기다려달라"
  • 미디어제주
  • 승인 2024.06.03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지윤 [사진=홍지윤 SNS]
홍지윤 [사진=홍지윤 SNS]

 

트로트 가수 홍지윤이 음주운전 뺑소니 혐의로 구속된 김호중 사건 여파로 홍역을 겪고 있는 생각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홍지윤은 2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안녕하세요. 벌써 2024년의 반이 지나갔네요. 아직은 일교차도 심하고, 건강들은 잘 챙기고 계신지 궁금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저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 최근 이슈로 인해 여러분들께 많은 걱정을 끼쳐드렸는데, 회사에서 제가 잘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 오늘부로 생각엔터테인먼트를 나가기로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생각엔터테인먼트는 최근 김호중의 음주운전 뺑소니 및 조직적 사건 은폐 의혹이 일며 논란이 일고 있다. 해당 사건의 파장이 커지자 생각엔터는 지난달 27일 "소속 아티스트에게도 사과의 말을 전한다. 당사는 향후 매니지먼트 사업 지속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며 "아티스트 의견을 최우선으로 해 협의 시 어떠한 조건도 없이 전속 계약을 종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주경제 이건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