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세 이상 독거노인 절반 이상 "건강 안 좋아"
65세 이상 독거노인 절반 이상 "건강 안 좋아"
  • 이승주 기자
  • 승인 2004.11.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군 보건소 건강력 조사 결과
북제주군 보건소가 지난 8~9월에 시행한 65세이상(애월읍, 한경면)자 172명에 대한 건강력 조사 결과, 절반을 웃도는 55%(95명)의 노인들이 건강상태가 좋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전체 조사대상자 중, 63% 이상이 관절질환, 요통, 근골격 등의 만성퇴행성질환으로 나타나 체계적인 관리가 필요한 것으로 보인다.

현재 복용중인 약물로는 고혈압약(53%), 관절치료약(26%), 당뇨약(8%) 순으로 높았으며, 3분의 2이상이 요실금(36%), 빈뇨(34%) 등 비뇨생식기 이상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북제주군은 1일 조사결과, 거동이 불편하거나 각종 질환을 보유한 독거노인 62명에 대해 월 2회 간병도우미 및 방문진료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북제주군은 내년, 구좌,조천읍 지역민들을 대상으로 건강력 조사를 실시하는 등 간병도우미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