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병 비관해 40대 남 자살
신병 비관해 40대 남 자살
  • 김병욱 기자
  • 승인 2005.02.18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부진 등으로 신병을 비관한 조모씨(49)가 자신의 집에서 목을 메 숨져 주위를 안타깝게하고 있다.

제주경찰서는 18일 제주시에 위치한  모빌라에서 목을 메 숨져있는 조씨를 한모씨(44.여)가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조씨는 8년전 서울에서 목욕탕을 운영하다 사업실패로 아내와 이혼하고 제주에서 혼자 지내다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경찰은 정확한 사인 등을 조사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