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림 "사회협약위원회 기능강화 ... 사회 갈등 예방하겠다"
문대림 "사회협약위원회 기능강화 ... 사회 갈등 예방하겠다"
  • 고원상 기자
  • 승인 2022.04.26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갈등 예방과 해결 위해 민관협치 중요"
"사회협약위원회, 보다 많은 권한 부여해야"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미디어제주 고원상 기자]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예비후보가 26일 “사회적 갈등 예방과 해결을 위해 사회협약위원회의 역할과 기능을 강화하겠다”고 공약했다.

문대림 예비후보는 “사회가 다원화되면서 갈등영역이 확대되고 복잡해지고 있다”며 “민관협치를 통한 공공갈등의 예방과 해결이 중요한 만큼 사회협약위원회의 기능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예비후보는 그러면서 “신규 광역 폐기물소각시설 입지 후보지를 공모해 3개 마을이 응모한 사례에서 사회적 갈등 해결의 실마리를 찾을 수 있다”며 “담당 공무원들이 마을 총회에 참석해 주민들의 궁금증을 풀어주고, 설득하는 등 민관협력이 성과로 이어진 것 ”이라고 밝혔다.

문 예비후보가 말한 신규 광역 폐기물소각시설 입지 후보지 선정은 지난달 15일 마무리된 것으로 서귀포시 상예2동과 중문동, 안덕면 상천리 등 3개 마을이 공모에 응모한 바 있다.

문 예비후보는 이에 대해 “혐오시설이라 일컬어지는 폐기물 소각시설 후보지를 공모한 사례는 전국에서 처음”이라며 “어려운 일을 해낸 마을주민과 공무원들에게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문 예비후보는 또 “동물 장묘시설인 반려동물 복지문화센터 수용을 결단한 제주시 애월읍 어음2리 주민들도 위대한 승리자”라며 “공공갈등을 막기 위한 민관협치가 가능하다는 점을 보여준 것”고 평가했다.

문 예비후보는 이어 “현재 자문기구에 머물고 있는 사회협약위원회에 역할과 권한을 부여해 실질적인 갈등해결에 나서도록 할 것”이라며 “공공갈등에 대한 조사, 분석, 연구, 조정 및 중재 등의 역할을 부여하고 사실상 행정지도 권한을 부여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