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2-21 09:46 (수)
재외도민증 누적 발급 11만명 코앞 ... "제주서 혜택 누리세요"
재외도민증 누적 발급 11만명 코앞 ... "제주서 혜택 누리세요"
  • 고원상 기자
  • 승인 2024.02.12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청 전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제주도청 전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미디어제주 고원상 기자] 제주도는 재외도민증 누적 발급 인원이 1월 말 기준 10만 9,728명을 기록, 11만명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제주도는 지난 2011년 전국 최초로 재외도민증 제도를 시행한 이래 제주 출·도착 국내선 항공료, 여객선 운임, 관광지 및 골프장 입장료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해 왔다.

지난해 재외도민증 월평균 발급 건수는 503건, 1일 평균 29건으로, 2월 말에는 누적 발급인원 11만명을 무난히 돌파할 전망이다.

재외도민증 발급 기준은 가족관계등록부상 제주도에 등록기준지를 두고, 도를 제외한 타 지역에 거주하는 사람 또는 배우자와 직계비속이다. 희망자는 방문‧우편‧온라인 신청 모두 가능하다. 

특히 방문 신청 시 재외도민증을 즉시 발급받을 수 있다. 

또한 유아 및 어린이도 발급 대상에 포함돼 생애 최초 신분증을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가족 단위 신청자들의 만족도가 높다.

변덕승 제주도 관광교류국장은 “설 명절을 비롯해 고향을 방문하는 많은 재외도민들이 혜택을 받고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재외 제주도민들의 실질적인 혜택을 더욱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