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삿집 다녀오던 일가족 참변
제삿집 다녀오던 일가족 참변
  • 김병욱 기자
  • 승인 2005.01.10 2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8일 0시5분께 제주시 삼양2동 삼양철물 앞 사거리에서 강모씨(49)가 몰던 무쏘 승용차가 좌회던 하던 그랜저 승용차 뒷부분을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차량에 타고 있던 현모씨(34)와 현씨의 7세난 딸 등 2명이 그 자리에서 숨졌고, 운전을 하던 현씨의 부인 최모씨(34) 등 4명 등이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긴급 후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에서 가해 운전자 강씨는 혈중알코올농도 0.159% 만취상태에서 운전을 하다 사고를 냈으며, 현씨 일가족은 제삿집을 다녀오다 참변을 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