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류가격 인하로 지역경제 활성화 도움된다
유류가격 인하로 지역경제 활성화 도움된다
  • 김병욱 기자
  • 승인 2005.02.22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 현대오일뱅크(주)와 계통유류 공급을 위한 본협약 체결

농협 제주지역본부는 현대오일뱅크(주)와 22일 계통유류 구매공급 협약식을 가졌다.

농협 제주지역본부(본부장 진창희)는 제주도민과 농업인의 숙원사업인 계통유류 공급을 위한 본협약을 체결하고 다음달 1일부터는 대정농협과 남원농협을 시작으로 취급조합 총 13개 조합에서 계통유류가 공급된다고 밝혔다.

이번 농협이 현대오일뱅크(주)와의 전속계약을 체결함에 따라 타 지역보다 비싼 유류를 사용하는 도민들에게 가격인하 혜택을 부여하고, 농업용 면세유 가격인하로 시설재배 농업인들의 영농비를 절감할 수있을 전망이다.

현재 도내에 공급되는 유류가격이 타 지역에 비해 유종별 ℓ당 40원~72원 정도 비싸게 공급되고 있는 실정이다.

농협과 현대오일뱅크(주)는 향후 5년간 전속거래를 하고 다음달부터 본격적으로 계통유류를 공급하게 된다.

유류공급계약으로 인해 농협과 현대오일뱅크(주)는 올해부터 내년까지는 유종별로 타 지역과 가격차이를 소폭 차등 적용한다.

유류공급 협약식과 관련해 농협의 한 관계자는 “도민에게는 저렴한 유류공급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할 수있고, 농업인에게는 면새유 가격인하를 통해 영농비를 크게 절감 할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